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영월산업진흥원, 일자리 창출·미래 발전방안 모색 세미나

정책기획본부 2022-03-11 10:09:22 조회수 143

(재)영월산업진흥원(원장 엄광열)은 10일 세경대학교 학생성공센터에서 세경대와 공동으로 ‘지역소멸 위기 대응, 지역산업과 대학의 변화, 일자리 창출방안 모색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영월군이 직면한 다양한 이슈(저출산 고령화로 인구위기, 지역소멸 문제와 팬데믹, 기후위기(탄소중립) 등)에 대해 현재 실태 진단 및 대응방안과 정책 방향 제시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미래발전 방안이 모색 등으로 진행됐다.




▲10일 영월군 세경대학교 학생성공센터에서 (재)영월산업진흥원은 세경대학교와 공동으로 ‘지역소멸 위기 대응, 지역산업과 대학의 변화,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세미나가 개최되고 있다. ⓒ영월군



이날 세미나는 지방소멸위기에 대응한 지방대학과 지자체의 상생전략(이소영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지역균형발전센터 선임연구원), 지역대학과 영월군 상생전략방안(세경대 이상아 산학협력단장), 인구감소에 대응한 영월군 일자리 창출 전략(엄광열 영월산업진흥원장) 등의 발제로 진행됐다.


이어 유원근 강원대 교수가 좌장으로 원홍식 도 일자리정책과장, 엄재만 영월군 경제고용과장, 최성순 도인적자원개발위원회 사무국장, 박웅재 아이잡 강원 대표 등과 열띤 토론을 벌었다.


엄광열 원장은 “저출산 고령화로 지역 소멸위기에 직면해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 개진과 지역산업 생태계의 냉철한 분석을 통해 군을 컨트롤타워로 해서 지역대학과 유관기관 등이 지혜를 모아 선제적으로 위기 대응을 하는 창의적 정책발굴이 필요하다”고 말했다.